1일부터 은행 영업시간 1시간 단축...오후 3시 반에 문닫아
상태바
1일부터 은행 영업시간 1시간 단축...오후 3시 반에 문닫아
  • 이정숙 기자
  • 승인 2020.08.31 2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9월1일부터 6일간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 시중은행 영업시간이 단축된다. 코로나 19 재확산에 대응해 고객과 직원들의 감염 가능성을 조금이라도 줄이기 위한 조치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이 대구경북지역 영업점을 방문해 창구에서 직원의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윤종원 행장 페이스북
윤종원 기업은행장이 대구경북지역 영업점을 방문해 창구에서 직원의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윤종원 행장 페이스북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와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등 금융노사는 금융기관 고객과 직원들의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한시적으로 수도권 은행 영업시간을 단축하기로 합의했다고 31일 밝혔다.

은행 지점은 현금인출기(ATM)을 제외한 창구에서 고객과 직원이 대면해, 감염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하긴 어려운 곳이다.

금융노사 합의안에 따르면, 단축 기간은 9월1일부터 6일까지다. 이 기간 동안 영업시간은 현재 ‘오전9시~오후 4시’에서 ‘오전9시30분~오후3시30분’으로 1시간 단축된다. 9월1일은 첫날인 점을 고려해 영업 시작 시간은 오전9시로 유지하고 종료시간만 오후3시30분으로 30분 단축한다.

금융노사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기간이 연장되거나, 사회적 거리두기 강도가 3단계로 강화될 경우 그 기간까지 은행 단축 영업을 연장하기로 했다.

이날 확진자는 1만9947명으로 전날에 비해 248명이 증가했으며, 사망자는 324명으로 1명이 늘었다.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21일 332명, 22일 397명, 23일 266명, 24일 280명, 25일 320명에서 26일 441명으로 꼭지점을 찍었다. 이후 줄기 시작해 27일 371명, 28일 323명, 9일 299명, 30일 248명을 기록했다.

이정숙 기자 kontrkr@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