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군 SLBM 지상 사출 시험 성공설...남북 SLBM 개발전쟁
상태바
한국군 SLBM 지상 사출 시험 성공설...남북 SLBM 개발전쟁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1.01.13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이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BM) 시험발사에 이어 핵추진 잠수함 개발을 공식화하면서 대남 위협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우리군도 국산 SLBM 지상사출(射出) 시험에 성공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올해 안에 최종 단계인 수중 잠수함 발사 시험을 할 계획이라고 한다. 우리나라가 SLBM 최종 시험발사에 성공하면 북한에 이어 세계 8번째 SLBM 개발국이 된다. SLBM은 탐지가 어려운 수중 잠수함에서 발사돼 대표 전략무기로 꼽히는데 북한은 두 차례 수중발사 시험에 성공하는 등 한 걸음 앞서 있다는 평가다.

도산안창호함. 사진=대우조선해양
도산안창호함. 사진=대우조선해양

조선일보는 13일 정통한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군당국이 지난해 말까지 3000t급 장보고3 잠수함에서 쏠 수 있는 첫 국산 SLBM의 지상 사출시험을 여러 차례해 성공했다고 보도했다.

군 당국은  국산 SLBM를 오는 3월쯤 해군에 인도할 첫 3000t급 잠수함인 도산안창호함에 탑재해 수중 시험발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신문은 덧붙였다.

군 당국은 보도를 확인하지 않고 있지만 북한이 2015년 SLBM 시험발사에 성공한 우리군도 개발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져 있는 만큼 이날 보도는 신빙성이 크다.  

SLBM 개발은 보통 지상사출 시험, 수중사출 시험, 수중 잠수함 발사 시험 등 3단계를 거쳐 이뤄진다. 따라서 보도대로라면 우리나라는 이중 2단계까지 사실상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평가할 수 있다. 

도산안창호함은 한국형 수직발사관(KVLS) 6기를 갖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장보고3급은 건조 단계에 따라 배치(batch) 1·2·3로 나뉘는데 SLBM 발사를 위한 수직발사관은 배치1에 6기, 배치2·3에 각각 10기가 설치된다.

해군은 이 수직발사관에 함대지 공격 미사일인 천룡이나 SLBM을 탑재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방과학연구소(ADD)가 개발 중인 국산 SLBM은 현무2A나 2B 탄도미사일을 개조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미국 씽크탱크인 CSIS 산하 사이트인 미사일쓰렛(Missile Threat)에 따르면, 현무-2B는 길이 12 m, 지름 90cm, 중량 5.4t에 2단 고체 연료 사용 탄도미사일이다. 탄두중량은 997kg이다. 현무2A도 크기와 중량은 2B형가 같다.

도산안창호급의 크기가 길이 83.5m,너비 9.6m, 흘수 7.62m인 만큼 현무기반 SLBM은 길이를 줄였을 것으로 추정된다.

현무-2B 미사일. 사진=CSIS미사일쓰렛
현무-2B 미사일. 사진=CSIS미사일쓰렛

국산 SLBM 개발은 지난 2015년 북한이 북극성-1형 SLBM 시험발사에 성공하자 이에 대응해 시작했다. 북한이 한 발 앞서 있는 형국이다. 북한은 북극성-1형(최대 사거리 1300km)과 북극성3형(최대 사거리 2000여km) SLBM 시험발사에 성공했다.

북한이 10월10일 평양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노동당 창건 75주년 열병식에서 공개한 '북극성-4ㅅ'잠수함 발사탄도미사일(SLBM). 사진=조선중앙통신
북한이 10월10일 평양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노동당 창건 75주년 열병식에서 공개한 '북극성-4ㅅ'잠수함 발사탄도미사일(SLBM). 사진=조선중앙통신

북한의  SLBM은 한국이 개발 중인 것보다 훨씬 크다. 북극성-3형의 경우 길이는 7.8~8.3m에 지름 1.3~1.4m로 추정되고 있다. 고체연료르를 사용하며 사거리는 1900km로 현무보다 훨씬 길다. 

지난해 10월 열병식에서 처음 공개된 북극성-4ㅅ(시옷)형은 1.8m 정도로 커져 다탄두 탑재가 가능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군 당국은 북한이 중국의 신형 SLBM인 쥐랑-2(JL-2)급을 목표로 SLBM을 계속 진화, 발전시키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쥐랑-2는 3~8개의 탄두를 탑재한 다탄두 SLBM이다.

북한은 북극성-3형 또는 북극성-4ㅅ형 신형 SLBM을 로미오급을 개량한 약 3000t급 잠수함과 신형 4000t급 잠수함에 우선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이후 김정은이 최근 언급한 핵추진 잠수함 탑재를 추진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북한은 미국을 위협하기 위해 SLBM에 핵탄두를 장착할 것으로 관측된다.

박태정 기자 ttchung@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