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우크라이 '하이머스' 4문 추가 공급...5.5억달러 군사지원
상태바
미국 우크라이 '하이머스' 4문 추가 공급...5.5억달러 군사지원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2.08.02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원거리 정밀 타격 능력과 기동력을 갖춘 '고속기동포병로켓체계(HIMMARS, 하이머스)' 4문을 추가 공급했다. 이로써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제공한 하이머스는 총 16문으로 늘어났다. 하이머스는 차륜형 로켓 발사대에서 6발의 로켓을 최대 80여km까지 날리지만 정밀 타격하는 다연장로켓체계(MLRS)이다. 러시아와 견줘 크게 열세를 보인 우크라니아의 장거리 포병 전력이 크게 강화될 전망이다.

이제 미국이 제공하지 않은 무기는 최대 사거리 300km인 에이타킴스 전술지대미 미사일 지원 뿐이다.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4문을 추가로 제공한 하이머스(HIMARS) 다연장로켓시스템. 사진=디펜스블로그록히드마틴
미국이 우크라이나에 4문을 추가로 제공한 하이머스(HIMARS) 다연장로켓시스템. 사진=디펜스블로그록히드마틴

미국 정부는 1일(현지시각) 하이머스 4문과 포탄, 155mm 포탄 등 총 5억5000만 달러의 무기를 우크라이나에 보낸다고 발표했다. 하이머스 4문은 이날  오전 우크라이나에 도착했다.

하이머스는 미국 육군의 바퀴 여섯 개인 5t 전술트럭에 로켓발사 시스템을 탑재한 무기체계다. 러시아군의 다연장로켓 체계라고 할 수 있다. 자체중량 13.5t, 전투중량 16.2t이다.길이 7m, 너비 2.4m, 높이 3.2m의 크기를 가졌다. 330마력짜리 엔진을 탑재해 도로에서 최고 시속 85km로 달릴 수 있다. 운전자, 포수, 발사장 등 3명이 운용한다. 장갑재로 운전실을 부분 방호한다.

하이머스는 미육군이 사용하고 있는 M270 궤도형 다연장로켓인(MLRS)의 차륜형 축소판이다.사용하는 탄약도 같다. 쏠 수 있는 로켓은 구경 227mm 로켓탄이나 유도형 다연장로켓(GMLRS) 6발이다. 우크라이나에 제공된 롯켓 사거리는  80km로  알려져 있다. 하이머스는 25t인 M270보다 가벼워서 C-130 수송기로 운송할 수 있고 기동성이 뛰어나다.

미국 방산업체 록히드마틴이 개발 중인 정밀타격미사일(PrSM)이 4월30일 화이트샌즈 미사일 시험장에서 하이머스 발사대에서 날아가고 있다. 사진=록히드마틴
미국 방산업체 록히드마틴이 개발 중인 정밀타격미사일(PrSM)이 4월30일 화이트샌즈 미사일 시험장에서 하이머스 발사대에서 날아가고 있다. 사진=록히드마틴

앞서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부 장관은 우크라이나 방어 연락그룹(the Ukraine Defense Contact Group) 과 만나 우크라이나에 대한 군사지원 방안을 발표하면서 하이머스 4대를 우크라이나에 더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고 미국의 군사 전문 매체 디펜스뉴스가 지난달 21일(현지시각) 전했다. 오스틴 장관은 "조 바이든 행정부는 우크라이나에 더 많은 하이머스탄과 정밀 유도야포탄, 전술차량과 긴급한 지원을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이서머스는 러시아 세르게이 쇼이구 국방장관이 가장 먼저 파괴하라고 지시를 내릴 만큼 러시아에는 눈엣가시와 같은 무기다. 그만큼 우크라이나에는 효과가 큰 무기다.

미국 정부는 지난달 8일 하이머스 4문과 함께 총정밀타격용 155mm 포탄 1000발을 처음으로 제공하기로 했다고 발표하면서 하이머스는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우크라이나군은 그동안 미국이 제공한 8문의 하이머스를 이용해 30곳의 러시아군 지휘소와 탄약저장시설 파괴했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지난달 우크라이나에 대한 4억 5000만 달러규모의 군사지원책을 발표하면서 하이버스 공여를 포함시켰다.

하이머스와 MLRS의 지원으로 사거리 30km의 155mm 견인 곡사포, 프랑스제 세자르 차륜형 자주포 등으로 러시아군과 싸우는 우크라이군은 두 배 이상 떨어진 러시아군 표적을 타격하고 곧바로 이동함으로써 러시아군의 대포병공격에도 살아남아 다시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추가 확보하게 됐다. 우크라이나군은 그동안 하이머스로 러시아군의 탄약저장소 등을 주로 공격했다.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고문인 미하일로 포돌약은 지난달 9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트위터 "우크라이나 전쟁을 끝낼 무기가 세 가지가 있다"면서 "정밀타격용 하이머스와 전선 숫자균형을 위한 중포, 병력수송장갑차(APC)"라고 적었다. 포돌약은 지난달 종전을 위해서는 우크라이나에 155mm 곡사포 1000문, M270 MLRS 300대, 탱크 500대, 장갑차 2000대, 드론 1000기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우크라이나는 미국이 제공한 소수의 하이머스로 러시아군의 지휘소 50여곳, 탄약저장소 등을 공격해 큰 전과를 올렸다.

올렉시 레지코우 우크라이나 국방장관은 "우리는 이 무기(하이머스)를 현명하게 운용하는 국가임을 입증했다"고 주장했다. 
 

박태정 기자 ttchung@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